카만콩 이야기

하나님의교회) 당신은 누구와 함께 있을 때 가장 행복한가요? 본문

카테고리 없음

하나님의교회) 당신은 누구와 함께 있을 때 가장 행복한가요?

카만콩 2016. 1. 1. 14:49

 

 

 

 

 

 

누구와 있을 때 가장 행복한가

 

 

 

1950년 이후 영국과 미국 등 선진국의 행복지수는 국내총생산(GDP)의 증가를 따라가지 못했다. 오히려 주춤하거나 후퇴했다. 지난 60년간 급성장해 세계 10대 경제대국이라는 신화를 만들어낸 대한민국도 마찬가지다. OECD 34개국 중 32위다. 거의 꼴찌나 다름없다.


더 많은 것을 가졌는데 왜 행복하지 않은 것일까. 국내 한 일간지에서 다룬 ‘행복의 조건 설문 2’라는 제하의 기사는 이 질문에 고개를 끄덕이게 한다. 한국인 2000여 명을 대상으로 ‘누구와 있을 때 가장 행복한가’ 하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한다.


주목할 만한 점은 1순위가 ‘가족’이었다는 것이다(친구 14.6%, 혼자 있을 때 12.6%, 항상 행복하다 6.9%, 취미를 함께하는 사람들과 같이 있을 때 4.7%, 항상 행복하지 않다 3.8%, 직장에서 일할 때 1.7%). 다시 말해 행복의 원천은 물질이 아니라 나를 가장 잘 알고 가장 편하고 가장 아끼는 ‘가족’이라는 결론이 나온다.


가족이란 혈연으로 맺어진 관계다. ‘아버지’가 계시고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는 ‘자녀’가 있다. 그리고 당연히 ‘어머니’가 계신다. 그리고 이들을 통해 최고조의 행복감을 느끼는 것이다. 편부 가정보다는 아버지와 어머니가 계시는 가정이 더 안정되고 완전해보이고 더 행복할 가능성이 크다는 건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영혼의 이치도 마찬가지다.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씻기시매 다시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요한계시록 21:1~4)


우리 영혼이 장차 돌아갈 천국은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없는 곳이라고 한다. 행복만이 가득한 곳이다. 이렇듯 완전한 나라에 어머니 하나님이 부재한 상태라면 좀 이상하지 않은가. 우리의 아버지 하나님께서는 왜 이 세상에 ‘어머니’를 두셨을까 하는 의문이 생기지 않은가. 그리고 왜 굳이 아버지라고 부르게 하셨는가.


아무리 곱씹어봐도 어머니 하나님이 부재한 천국은 불완전해 보인다. 완전한 행복의 원천은 가족 중에서도 단연 ‘어머니’다.

 

출처: 패스티브닷컴(https://www.pasteve.com/)

 

 

 

 

가정의 울타리가 되어주시는 든든한 아버지

사랑과 미소로 자녀들을 길러주시는 어머니

그러한 아버지와 어머니의 양육을 받아 건강하게 성장하는 자녀.

이렇듯 진정한 행복은 '가족'에서 존재하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영원한 행복 또한 '영원한 가족'이 있어야만 존재할 수 있지않을까요?

하나님의교회는 성경의 가르침대로 아버지하나님 뿐만 아니라 어머니하나님도 믿고 있습니다.

하나님의교회 성도들은 영원한 하늘가족을 통해 영원한 행복을 허락받고있지요.

영원한 행복, 영원한 가족을 만나고 싶다면 하나님의교회로~!

 

 

 

 

 

 

 

 


 

8 Comments
댓글쓰기 폼